린킨 파크, 신곡 뮤비서 우주 속 별자리로 변신 뉴스



린킨 파크는 8(현지시각) 공개된 ‘웨이팅 포 더 엔드’(Waiting For the End) 뮤직비디오에서 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웨이팅 포 더 엔드’는 이번 주 린킨 파크 네 번째 앨범의 두 번째 싱글로 공개됐다.

매번 독특한 뮤직비디오를 선보이는 린킨 파크는 이번에도 어둡고 뒤틀린 태양계에 갇힌 듯한 신비로운 느낌을 주는데 마치 엑스레이 발전기를 사용한 듯한 장면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하지만 이는 엑스레이 사진이 아니라 린킨 파크 멤버들의 얼굴과 몸을 별자리로 표현했다.

 

리더 체스터 베닝턴은 “내가 하고 싶은 건 바로 새로운 것을 얻기 위해 내 목숨을 내놓는 것. 내가 아직 얻지 못한 것을 갖는 것”이라고 노래한다.

 

이번 앨범 ‘어 싸우전드 선스’(A Thousand Suns)는 이번 주 빌보드 200 차트 8위에 올랐다

 

 

 

오늘의 추천음악 Jose feliciano 의 The very Jose feliciano vol1


덧글

댓글 입력 영역